디렉토리분류

표제어 > 한글항목명 > 아

  • 아귀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아귀찜은 아귀에 각종 채소와 고춧가루, 녹말물을 넣어 끓여낸 찜. 아귀는 아귀과에 속하고 흔히 아구라고 부르지만 표준말은 아귀이다. 아귀류는 세계에 270종 정도가 알려져 있으며 강릉 지역의 동해안에 분포하고 있다. 몸과 머리는 납작하며 특히 머리가 비대하고 입이 크며 양쪽에는 이빨이 나 있으며 아래턱과 머리의 배 쪽 테두리를 따라 수십 개의 수염 모양의 돌기가 나 있다. 몸길이는...

  • 아귀찜아귀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아귀찜은 아귀에 각종 채소와 고춧가루, 녹말물을 넣어 끓여낸 찜. 아귀는 아귀과에 속하고 흔히 아구라고 부르지만 표준말은 아귀이다. 아귀류는 세계에 270종 정도가 알려져 있으며 강릉 지역의 동해안에 분포하고 있다. 몸과 머리는 납작하며 특히 머리가 비대하고 입이 크며 양쪽에는 이빨이 나 있으며 아래턱과 머리의 배 쪽 테두리를 따라 수십 개의 수염 모양의 돌기가 나 있다. 몸길이는...

  • 아귀탕(-湯)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릉에서 된장과 고추장을 푼 멸치 국물에 아귀, 콩나물, 무, 고춧가루, 쑥갓, 미나리, 파 등을 넣고 끓인 음식. 아귀를 흔히 아귀라고 부르는데 입이 크다 하여 붙은 이름이다. 비늘이 없이 피질돌기로 덮였는데, 등의 앞쪽에 촉수 모양의 가지가 있어 이것으로 작은 물고기를 꿰어서 잡아먹는다. 『자산어보(玆山魚譜)』에 ‘조사어(釣絲魚), 속명 아귀어(餓口魚)’라는 이름으로 기록되어...

  • 아귀탕아귀탕(-湯)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릉에서 된장과 고추장을 푼 멸치 국물에 아귀, 콩나물, 무, 고춧가루, 쑥갓, 미나리, 파 등을 넣고 끓인 음식. 아귀를 흔히 아귀라고 부르는데 입이 크다 하여 붙은 이름이다. 비늘이 없이 피질돌기로 덮였는데, 등의 앞쪽에 촉수 모양의 가지가 있어 이것으로 작은 물고기를 꿰어서 잡아먹는다. 『자산어보(玆山魚譜)』에 ‘조사어(釣絲魚), 속명 아귀어(餓口魚)’라는 이름으로 기록되어...

  • 아귀회(-膾)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릉의 아귀회는 아귀를 저며 썰어 회로 만든 음식. 아귀는 아귀과에 속하고 흔히 아구라고 부르지만 표준말은 아귀이다. 아귀는 몸과 머리는 납작하며 특히 머리가 비대하고 입이 크며 양쪽에는 이빨이 나 있으며 아래턱과 머리의 배 쪽 테두리를 따라 수십 개의 수염 모양의 돌기가 나 있다. 몸길이는 약 100㎝이며 수심 55~150m에서 주로 서식한다. 주로 어류와 오징어류 등을 잡아먹...

  • 아귀회아귀회(-膾)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릉의 아귀회는 아귀를 저며 썰어 회로 만든 음식. 아귀는 아귀과에 속하고 흔히 아구라고 부르지만 표준말은 아귀이다. 아귀는 몸과 머리는 납작하며 특히 머리가 비대하고 입이 크며 양쪽에는 이빨이 나 있으며 아래턱과 머리의 배 쪽 테두리를 따라 수십 개의 수염 모양의 돌기가 나 있다. 몸길이는 약 100㎝이며 수심 55~150m에서 주로 서식한다. 주로 어류와 오징어류 등을 잡아먹...

  • 아기장수전설(-將帥傳說)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겨드랑이에 날개가 달린 아기장수가 태어나자마자 부모에 의해 죽임을 당한 전설. 초인적인 힘을 지닌 아기가 태어나지만 가족에게 근심과 불안을 주게 되어 끝내 승화되지 못한 채 희생되고 만다는 전설이다. 새로운 생명의 탄생은 축복을 받아야 할 일이지만 아기장수의 탄생은 숙명적인 비극을 내포하고 있다. 그 숙명적인 비극이란 평범한 서민의 가정에서 비범한 재능을 가지고 태어났다는 것은 불...

  • 아꾸찜아귀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아귀찜은 아귀에 각종 채소와 고춧가루, 녹말물을 넣어 끓여낸 찜. 아귀는 아귀과에 속하고 흔히 아구라고 부르지만 표준말은 아귀이다. 아귀류는 세계에 270종 정도가 알려져 있으며 강릉 지역의 동해안에 분포하고 있다. 몸과 머리는 납작하며 특히 머리가 비대하고 입이 크며 양쪽에는 이빨이 나 있으며 아래턱과 머리의 배 쪽 테두리를 따라 수십 개의 수염 모양의 돌기가 나 있다. 몸길이는...

  • 아꾸회아귀회(-膾)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릉의 아귀회는 아귀를 저며 썰어 회로 만든 음식. 아귀는 아귀과에 속하고 흔히 아구라고 부르지만 표준말은 아귀이다. 아귀는 몸과 머리는 납작하며 특히 머리가 비대하고 입이 크며 양쪽에는 이빨이 나 있으며 아래턱과 머리의 배 쪽 테두리를 따라 수십 개의 수염 모양의 돌기가 나 있다. 몸길이는 약 100㎝이며 수심 55~150m에서 주로 서식한다. 주로 어류와 오징어류 등을 잡아먹...

  • 아들 바위 공원(-公園)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주문진읍 주문리 소돌마을 바닷가인 죽도를 중심으로 조성되어 있는 공원. 아들바위는 죽도바위라고도 하며, 쥬라기 시대인 일억 오천만년 전에 지각변동으로 인하여 지상에 솟은 바위이다. 죽도바위는 코끼리처럼 생겼다하여 코끼리바위, 소원을 빌면 이루어진다고 하여 소원바위라고도 하며, 자식을 원하는 사람이 기도하여 아들을 낳았다는 전설이 있어 아들바위로 특히 많이 불리어지게...

  • 아들과 함께 걷는 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릉 출신의 작가 이순원의 자전적 장편 소설. 「아들과 함께 걷는 길」은 작가의 자전적 경험을 바탕에 두고 있는데, 『수색, 그 물빛 무늬』[1997] 출간 직후, 심란했던 심리적 정황을 배경으로 13살인 맏아들 '상우'와 함께 대관령 길을 걸으며 나눈 진솔한 지혜의 이야기가 담겨 있다. 1996년 도서출판 해냄에서 처음 출간된 뒤, 2002년 동 출판사에서 개정판을 발간했고,...

  • 아랫구라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사천면 석교2리 구라미천 중류에 위치한 마을. 사천면 석교2리 마을 전체의 이름을 구라미, 굴암(窟巖)이라고 부른다. 이를 다시 상구라미 또는 사이구라미 등으로 나누어 부른다. 마을 뒤 연곡면 동덕리 쪽에서 남서쪽으로 뻗어 내린 산줄기가 구라미천을 막게 되자 그 산줄기 밑으로 물이 흐를 수 있도록 굴이 있었는데, 이를 통해 굴 안에서 물이 흘러나온다 하여 ‘굴안이’...

  • 아랫초시(-草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연곡면 송림리에 있는 마을. 옛날 연곡천 변에 해당화, 찔레 등 가시덩굴이 많이 자라서 ‘초시(草柴)’라고 이름 하였고, 위치에 따라 윗초시와 아랫초시로 나눈다. 아랫초시는 소나무가 천변 근처에 많이 있고 하천에 맑은 물과 모래가 있어 여름철 많은 사람들이 휴가지로 찾아오는 곳이다. 특히 영동고속도로의 연곡천 교량 밑은 더위와 비를 피하는 피서객의 운집 지역이다....

  • 아미산성금강산성(金剛山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연곡면 삼산리 청학동 소금강 지역에 있는 고대 산성. 금강산성은 해발 714m의 소금강산을 정점으로 하여 노인봉(老人峰) 쪽으로 피동 부근의 남쪽에 위치한 산성이다. 성이 위치한 이 지역은 1970년 11월 18일 명승 제1호로, 1975년 2월 1일 국립공원으로 지정된 ‘청학동 소금강’ 지역으로 금강산성은 1984년 6월 2일 강원도 문화재자료 제47호로 지정되었...

  • 아산 재단 강릉 병원강릉 아산 병원(江陵峨山病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사천면 방동리에 있는 의료 기관. 강릉 아산 병원[구 아산 재단 강릉 병원]은 1996년에 아산 사회 복지 재단의 고 정주영 이사장이 당시 의료의 사각 지대와 다름없던 영동 지역의 불우한 이웃과 함께 하기 위해 강원도 강릉시에 개원하였다. ‘우리 사회의 가장 불우한 이웃을 돕는다.’는 정주영 회장의 설립 취지에 따라 병원 본연의 업무뿐만 아니라 가난으로 인해 의료...

  • 아이티산업(-産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정보기술과 관련된 산업전반을 포괄적으로 지칭하는 용어. 정보기술산업이란 정보를 가공하고 처리하여 업무의 효율성을 높이고 생활의 편리함을 주는 모든 산업을 통칭한다. 강릉 지역에서 정보산업은 대학교육에서부터 시작되었다고 볼 수 있다. 강릉대학교에 처음으로 1988년에 전자계산학과가 신설되었고, 1990년에는 반도체공학과가 신설되었다. 오늘날 대학원의 석·박사 과정을 갖춘 정보전자공학...

  • 아침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릉 출신 시인 김유진의 시. 1952~1953년, 강릉 현대 시단의 출발이라 할 수 있는 '청포도' 동인으로 활동한 시인 김유진(金有振)[1926~1987]의 대표작 중 하나로, 1999년 시비로 제작되어 경포 호숫가에 세워졌다. 1985년 강원일보사 출판부에서 펴낸 시집 『산계리』에 수록되었다. 「아침에」는 연 구분 없이 총12행으로 이루어졌다. 3~7행은 한 행이 한 문장으...

  • 아쿠찜아귀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아귀찜은 아귀에 각종 채소와 고춧가루, 녹말물을 넣어 끓여낸 찜. 아귀는 아귀과에 속하고 흔히 아구라고 부르지만 표준말은 아귀이다. 아귀류는 세계에 270종 정도가 알려져 있으며 강릉 지역의 동해안에 분포하고 있다. 몸과 머리는 납작하며 특히 머리가 비대하고 입이 크며 양쪽에는 이빨이 나 있으며 아래턱과 머리의 배 쪽 테두리를 따라 수십 개의 수염 모양의 돌기가 나 있다. 몸길이는...

  • 아쿠회아귀회(-膾)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릉의 아귀회는 아귀를 저며 썰어 회로 만든 음식. 아귀는 아귀과에 속하고 흔히 아구라고 부르지만 표준말은 아귀이다. 아귀는 몸과 머리는 납작하며 특히 머리가 비대하고 입이 크며 양쪽에는 이빨이 나 있으며 아래턱과 머리의 배 쪽 테두리를 따라 수십 개의 수염 모양의 돌기가 나 있다. 몸길이는 약 100㎝이며 수심 55~150m에서 주로 서식한다. 주로 어류와 오징어류 등을 잡아먹...

  • 악귀찜아귀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아귀찜은 아귀에 각종 채소와 고춧가루, 녹말물을 넣어 끓여낸 찜. 아귀는 아귀과에 속하고 흔히 아구라고 부르지만 표준말은 아귀이다. 아귀류는 세계에 270종 정도가 알려져 있으며 강릉 지역의 동해안에 분포하고 있다. 몸과 머리는 납작하며 특히 머리가 비대하고 입이 크며 양쪽에는 이빨이 나 있으며 아래턱과 머리의 배 쪽 테두리를 따라 수십 개의 수염 모양의 돌기가 나 있다. 몸길이는...

  • 악귀회아귀회(-膾)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릉의 아귀회는 아귀를 저며 썰어 회로 만든 음식. 아귀는 아귀과에 속하고 흔히 아구라고 부르지만 표준말은 아귀이다. 아귀는 몸과 머리는 납작하며 특히 머리가 비대하고 입이 크며 양쪽에는 이빨이 나 있으며 아래턱과 머리의 배 쪽 테두리를 따라 수십 개의 수염 모양의 돌기가 나 있다. 몸길이는 약 100㎝이며 수심 55~150m에서 주로 서식한다. 주로 어류와 오징어류 등을 잡아먹...

  • 악록(岳麓)허성(許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중기의 문신. 본관은 양천. 자는 공언(功彦), 호는 악록(岳麓)·산전(山前). 동지중추부사(同知中樞府事) 허엽(許曄)의 아들이고 허봉(許篈)과 허균(許筠)의 형이며, 허난설헌(許蘭說軒)의 오빠이다. 1568년(선조 1)에 생원이 되고, 1583년에 별시 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였다. 1590년 전적(典籍)으로서 통신사(通信使)의 종사관이 되어 정사 황윤길(黃允吉), 부사 김성일...

  • 안경록(安慶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감리교회 담임목사로 강원도 강릉 지역의 3·1만세운동 핵심 주동인물. 한학(漢學)을 4~5년간 수학하고 숭실학교[4년]를 다녔으며, 감리교 신학교를 1회로 졸업(1911)하였다. 1911년 신학교를 졸업한 후에 평양에서 전도사로 목회하였고, 1913년부터 원주 지방 순행 전도사로 영월에서 조상옥, 신성희와 목회하였다. 1914년에는 강릉, 삼척을 담임 시무하였으며 1915년 연회...

  • 안고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안현동에 있는 고개. 안고개[雁峴]는 난곡동에 있는 된봉[천제봉]에서 북쪽으로 뻗어 내린 산 능선이 여러 줄기인데, 그 능선 가운데 ‘기러기가 평평한 모래에 내려앉는 형상’으로 된 평사낙안형(平沙落雁形)이 있어 안고개란 이름이 생겼다. 안고개 가운데로는 안현천이 흐르고, 내 양쪽으로 산줄기가 길게 이어졌다. 안고개는 저동 모새골과 사천면 산대월리 지재마을 사이에 있...

  • 안곡(安谷)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성산면 관음리에 있는 마을. 안곡(安谷)은 예전에 마을에 안국사란 절이 있어 그 이름을 따서 안국이라 하다가, 나중에 마을 이름에 ‘국(國)’자가 들어가면 안 된다고 하여 ‘국’자를 ‘곡’(谷)자로 바꾸었다고 한다. 안곡은 안동권씨들이 들어와 살면서 마을이 형성되었다. 안곡 입구에는 망월봉에서 내려온 조강재가 있고, 이 재를 지나면 유명한 안곡약수가 있다. 약수터...

  • 안국사지(安國寺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성산면 관음리에 위치한 사지(寺址). 『증수임영지(增修臨瀛誌)』 「사찰조」에 ‘안곡사재성산면안곡동 년대미상 당우소실 단석탑고오척삼촌폭삼척 전면각불상석 비고이척 지장존석조잔류 금폐(安谷寺在城山面安谷洞 年代未詳 堂宇燒失 但石塔高五尺三寸幅三尺 全面刻佛像石 碑高二尺 地藏尊石造殘留 今廢)’라는 기록과 『조선보물고적조사자료(朝鮮寶物古蹟調査資料)』에 ‘성산면 관음리사지(觀音里寺...

  • 안국사지 석불대좌(安國寺址石佛臺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성산면 관음리의 안국사지에 있는 석불대좌. 안국사지 석불대좌는 강원도 강릉시 성산면 관음리 774에 위치한 안국사지 내에 있는 안국사지 5층석탑의 좌측 부근에 인접해 있다. 불상이 올려져 있던 대좌로서 고려시대의 유물로 추정된다. 남북이 긴 장방형의 개석(180×127㎝)은 하부에 2단의 몰딩이 있고, 면석(131×69㎝)은 사면에 조식되어 있다. 동면과 북면에는...

  • 안동 김씨 삼세 삼효 이열 지려(安東金氏三世三孝二烈之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릉시 교동에 있는 안동김씨 3대와 그들의 아내 2명의 효열을 기리기 위해 세운 효열각. 안동김씨 삼세삼효이열지려(安東金氏 三世三孝二烈之閭)는 안동김씨 김몽상(金夢相)의 효자비와 그의 처 강릉김씨의 열녀비, 김몽상의 아들 김석진(金錫晋)의 효자비와 그의 처 강릉최씨의 열녀비, 김석진의 아들 김구(金坵)의 효자비가 있는 효열각(孝烈閣)이다. 김몽상은 어려서부터 효성이 지극하여 부모...

  • 안동 김씨 삼효 이녀 려기(安東金氏三孝二女閭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안동김씨 김몽상(金夢相), 김몽상의 처 강릉김씨, 김석진(金錫晋), 김석진 처 강릉최씨, 김구(金坵) 등 삼세삼효이열(三世三孝二烈)의 효열 행적을 기록한 정려 기문. 「안동김씨 삼효이녀려기(安東金氏三孝二女閭記)」는 강릉시 교2동 "안동김씨 삼세삼효이열지각(三世三孝二烈之閣)" 안에 있다. 제목은 '효열각 행적기(孝烈閣行蹟記)'이다. 이 효열각 행적기는 1807년(순조 7)에 작성되...

  • 안동권씨(安東權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에 본관을 둔 성씨. 안동권씨의 시조는 권행(權幸)인데 신라 때에는 김씨였다. 본래 신라에 속하였고, 뒤에 후백제(後百濟)의 지배하에 있던 고창(古昌)[안동]의 수령(守令)으로 있다가 견훤(甄萱)이 신라 경애왕(敬哀王)을 자살하게 한 데 대해 분개하던 중 고려가 고창에서 후백제군을 무찌르는 데 가담하여 공을 세웠다. 왕건이 그 공적을 인정하여 권씨 성을 하사하고 고창군...

  • 안동권씨 강릉종친회(安東權氏江陵宗親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릉에 거주하는 안동권씨의 종친회. 숭조이념의 확립, 애족사상의 고취, 후학계도의 기여, 사회윤리의 배양을 종시(宗是)로 세워 종족간의 친목과 화합을 목적으로 한다. 강릉 입향 시조의 제의 봉사, 족보편찬, 족인들의 화합모색 등을 주요사업으로 하고 있다. 연건평 400여 평의 대종회사무실을 운영하고 있다. 회장 1인, 부회장 2인, 감사 2인, 운영위원 20인, 사무국장 1인,...

  • 안동권씨 수성각(安東權氏樹聲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안동권씨의 효자비와 열녀비가 보존된 비각. 열녀비 2기, 효자비 1기, 열녀 명정판(命旌版) 1개를 보존하고 있는 비각이다. 열녀비 2기는 임진왜란을 겪는 동안 정절을 지킨 권처평(權處平)의 처 강릉최씨와 권처진(權處眞)의 처 강릉김씨의 열녀비이다. 효자비 1기는 권처평의 아들로서 자결한 어머니의 시신을 거두어 장사지내고 죽으로 연명하면서 3년 동안 시묘살이를 한 권덕유(權德裕)...

  • 안동김씨(安東金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원도 강릉에 본관을 둔 성씨. 안동김씨 시조에 대해서는 신라 경순왕의 손자인 김숙승(金叔承)이라는 설, 김숙승의 손자인 김이청(金利淸)이라는 설 등이 있다. 그러나 『안동김씨 세보』에는 김이청의 증손이며 고려조 명장인 김방경(金方慶)을 중시조로 삼고 있다. 강릉 입향시조는 김방경의 9세손인 김기(金沂)이다. 김기의 자는 영이(詠而)이고 조선 개국 공신인 상락부원군(上洛府院君)...

  • 안동김씨효열각중수기(安東金氏孝烈閣重修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안동김씨 김몽상(金夢相), 김몽상의 처 강릉김씨, 김석진(金錫晋), 김석진 처 강릉최씨, 김구(金坵) 등 삼세삼효이열지려각(三世三孝二烈之閭閣)의 중수 사실을 적은 기문. 「안동김씨효열각중수기(安東金氏孝烈閣重修記)」는 강릉시 교2동 안동김씨 삼세삼효이열지각(三世三孝二烈之閣) 안에 있다. 「안동김씨효열각중수기」는 1941년 8세손 김재남(金在南)이 짓고, 김재익(金在翼)이 썼다. 효...

  • 안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노암동에 있는 마을. 안땔[內月]은 진재등에서 동쪽으로 뻗어 내린 산줄기들이 반달 같이 생겼는데, 마을이 반달 안쪽에 있어서 반달 형상의 안쪽에 마을이 있다고 하여 안달(內月)이 되었다가 뒤에 안땔로 되었다. 안땔골은 노암동 옛 공설운동장 안쪽에 있는 큰 골로 앞에는 남대천이 흐르고, 양쪽으로는 댕댕이굼과 진재등 줄기에 감싸여 있다. 안땔골로 들어가면 차돌배기·소태...

  • 안땔골 서낭당(-堂)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노암동에 있는 마을 수호신인 서낭을 모셔 놓은 당. 강릉시 노암동 안땔골에는 한 개의 서낭당이 있다. 안땔골 서낭당은 강릉시 노암동 안땔골에 위치해 있다. 안땔골 서낭당의 당집은 안땔골 야산의 서낭목 사이에 있으며 벽돌로 쌓고 슬레이트지붕을 얹었다. 안땔골의 제의는 고청제(告請祭)라고 하며 산신지신(山神之神)·토지지신(土地之神)·여역지신(癘疫之神)을 모신다. 제의는...

  • 안목앞목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원도 강릉시 남대천 하구 송정과 견소동 사이에 있는 넓은 들. 앞목[前州, 全州, 南項]은 송정마을 앞에 있는 길목이어서 생긴 이름이다. 앞목은 예전에 마을 앞 남대천 건너 남쪽에 한송정, 한송사가 있었는데, 그 곳으로 가는 길목이어서 생긴 이름이다. 앞목을 한자로 전주(前州)라 하는데, 지금은 전주(前州)와 음이 같은 전주(全州)로 쓰고 있다. 앞목은 남대천 하구 북쪽에 있는...

  • 안목 마을(安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릉시 송정동 남대천 하구의 바다와 연접해 있는 어촌. 안목마을은 원래 견조(見潮)라고 했다. 그런데 안목마을 앞의 견조봉(堅造峰)에 올라가 남대천에서 흘러온 물이 바다로 빠지는 것을 보면 물살이 흐르는 모습을 볼 수 있다고 하여 견소(見召)가 되었다. 『대동여지도』에는 ‘견조’로 표시되어 있다. 견조봉은 원래 육지와 약간의 거리를 두고 떨어져 있는 작은 섬이었으나 해류의 작용에...

  • 안목(安木)견소진리(堅召津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원도 강릉시 견소동에 있는 마을. 견소(堅召)는 마을 앞에 있는 젠주봉[죽도봉]에 올라가 남대천에서 흘러온 물이 바다로 빠지는 것을 보면 “물살이 흐르는 모습을 볼 수 있다”하여 ‘견조(見潮)’라 불리다가 일본인들이 견조를 발음하기 쉬운 ‘견소’로 부른 데서 유래하였다고 한다. 견소진리는 안목(安木)이라고도 하는데, 당시 주변지역에서 벌채한 나무를 배로 운송하기 위해 이곳에 잠...

  • 안목항강릉항(江陵港)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송정동 안목 해변 부근에 있는 항구. 2008년 5월 강릉항으로 개칭되기 전까지는 ‘안목항’으로 불리웠는데 ‘안목’은 원래 마을 앞에 있는 길목이라는 뜻으로 ‘앞목’이었으나 일제강점기 때 일본인들이 ‘앞목’의 발음이 어려워 ‘안목’으로 고쳐 부른 것이라고 한다. 강릉시 송정동 안목해수욕장 부근에 위치하고 있다. 교통은 승용차로 강릉인터체인지에서 강릉역과 강릉경찰서를...

  • 안반(案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떡을 칠 때 쓰는 나무판. 떡판 또는 병안(餠案)이라고도 한다. 통나무 가운데를 우묵하게 파내어 떡밥을 넣고 떡메로 치게 되어있는 형태이다. 떡메는 통나무에 긴 자루가 달려있다. 두텁고 넓은 통나무판을 반반하게 다듬어서 다리를 붙이거나 제물에 다리가 달리도록 깎아 만든다. 조선시대의 가정에는 안반과 떡메가 상비되어 있었다. 그러나 기계식 떡방아가 등장하면서 가정에서 안반에 떡을 치...

  • 안반덕이안반데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왕산면 대기4리에 있는 마을. ‘안반데기’라는 마을이름은 떡매로 떡쌀을 칠 때 밑에 받치는 안반처럼 평평하게 생겼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한국전쟁 후 미국의 원조양곡을 지원 받아 개간이 시작되어 1965년을 전후한 시기에 고루포기 능선에 새로 개척된 마을로서 1995년 주민들이 개간된 농지를 불하 받으면서 완전히 정착하였다. 고루포기산[1238m]이 남쪽으로 걸...

  • 안반데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왕산면 대기4리에 있는 마을. ‘안반데기’라는 마을이름은 떡매로 떡쌀을 칠 때 밑에 받치는 안반처럼 평평하게 생겼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한국전쟁 후 미국의 원조양곡을 지원 받아 개간이 시작되어 1965년을 전후한 시기에 고루포기 능선에 새로 개척된 마을로서 1995년 주민들이 개간된 농지를 불하 받으면서 완전히 정착하였다. 고루포기산[1238m]이 남쪽으로 걸...

  • 안보 등산로(安保登山路)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릉시에서 1997년 개설한 강릉 해안선 남부 지역의 등산로. 1997년에 강릉시가 강릉시청 산악회를 중심으로 남부지역에 새로 개발한 해안선을 끼고 오르는 등산로이다. 1996년 9월 18일 강릉 동해바다 안인진 포구 남방 1.5㎞ 지점에 북한 잠수함이 야간 침투하였다. 당시 잠수함의 스크루가 갯바위에 걸려 빠져나가지 못하자 공비들과 잠수함 근무조가 근처 산등성이로 도주했는데,...

  • 안선달(安先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비범한 능력을 가진 안선달(安先達)이 위험에 처한 사람들을 구해주었다는 전설. 안선달은 설화 속에서 일반인과는 다른 비범함, 예컨대 무술에 능할 뿐 아니라 힘도 센 인물로 등장한다. 큰 자연재해 앞에 속수무책인 일반 사람들과는 달리 비범한 능력을 발휘해 사람들을 구했다는 안선달의 영웅성을 내용으로 하고 있으며, 그 영웅성은 민요의 노랫말로도 전해지고 있다. 옛날 강원도 명주군[지금...

  • 안영김이(安永金伊)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시대 강릉의 효자. 80세 때 집안사람 모두가 염병에 걸렸다. 그때 그의 아버지 안운(安雲)이 거의 죽게 되었는데, 자신의 손가락을 끊어 그 피를 흘려 넣어 아버지의 병을 낫게 하였다....

  • 안인 공소(安仁公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노암동천주교회 관할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안인리에 위치한 공소. 1969년 4월경 강릉에서 8㎞ 떨어진 해안과 인접된 안인진 201-2번지 외 4필지 1,500평의 대지에 벽돌 슬라브조 160.68m²의 건물이 신축되었다. 옥천동본당 관할에 속해 있었으나 축성식 이후 노암동본당 관할로 이관되었다. 해안과 인접한 지역적 특수성으로 매년 12,000여 명의 피서객이 이곳의 해수욕장...

  • 안인 등산로안보 등산로(安保登山路)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릉시에서 1997년 개설한 강릉 해안선 남부 지역의 등산로. 1997년에 강릉시가 강릉시청 산악회를 중심으로 남부지역에 새로 개발한 해안선을 끼고 오르는 등산로이다. 1996년 9월 18일 강릉 동해바다 안인진 포구 남방 1.5㎞ 지점에 북한 잠수함이 야간 침투하였다. 당시 잠수함의 스크루가 갯바위에 걸려 빠져나가지 못하자 공비들과 잠수함 근무조가 근처 산등성이로 도주했는데,...

  • 안인 일미 횟집일미 횟집(安仁一味膾-)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안인일출길 50[안인진리 13-17번지]에 있는 생선회 및 매운탕을 전문으로 하는 전문 음식점. ‘안인리에서 제일 맛있는 횟집’이라는 뜻을 담아 상호를 짓게 되었다. 1988년 안인 바닷가 옆에서 김정숙이 개업하였다. 1998년 현재 식당의 인근에 3층으로 신축하여 이전 개업 후 2005년 현 위치로 다시 이전하여 운영하고 있다. 건평이 50평인 1층 건물이...

  • 안인 해변(安仁海邊)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안인진리에 위치한 해변. 1976년 7월 1일에 개장되었다. 해빈의 길이 800m, 폭 25m, 면적 13,000㎡으로 모래 질은 양호하며 수질은 청결하다. 기반 시설과 편의 시설은 피서객의 이용에 매우 미흡하며 인근의 등명 해변의 개발로 지명도가 다소 떨어지는 지역이다. 안인해변은 다른 동해안의 해변과는 달리 백사장의 규모가 크지 않고 암석 해안 사이에 소...

  • 안인리(安仁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에 있는 행정리. 안인리는 칠사당을 중심으로 정동쪽에 있는데, 강릉의 동쪽이 편안하다는 뜻으로 ‘안인’이라 한 데서 유래한다. 인(仁)은 방위상 동(東)을 뜻하는데, 서울의 동대문을 흥인지문이라 하는 것과 같은 이치이다. 안인리는 원래 강릉군 자가곡면 지역이었는데, 1916년 행정 구역 변경 때 염전리, 큰말, 솔밭말, 지섯거리, 장거리, 관말을 합하여 안인리...

  • 안인리 경질무문토기(安仁里硬質無文土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안인리 주거지에서 출토된 철기시대 토기. 경질무문토기(硬質無文土器)는 철기시대 토기 중의 하나로 일반적인 무문토기, 즉 청동기시대의 무문토기[민무늬토기]보다 그 경도가 단단하다는 의미에서 붙여진 명칭이다. 풍납리 토성에서 처음 발견되어 ‘풍납리식무문토기(風衲里式無文土器)’라 불렸는데, 김해식토기(金海式土器)의 영향을 받아서 가마가 개량되어 제작된 토기로 여겨...

  • 안인리 경질무문토기안인리 경질무문토기(安仁里硬質無文土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안인리 주거지에서 출토된 철기시대 토기. 경질무문토기(硬質無文土器)는 철기시대 토기 중의 하나로 일반적인 무문토기, 즉 청동기시대의 무문토기[민무늬토기]보다 그 경도가 단단하다는 의미에서 붙여진 명칭이다. 풍납리 토성에서 처음 발견되어 ‘풍납리식무문토기(風衲里式無文土器)’라 불렸는데, 김해식토기(金海式土器)의 영향을 받아서 가마가 개량되어 제작된 토기로 여겨...

  • 안인리 경질민무늬토기안인리 경질무문토기(安仁里硬質無文土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안인리 주거지에서 출토된 철기시대 토기. 경질무문토기(硬質無文土器)는 철기시대 토기 중의 하나로 일반적인 무문토기, 즉 청동기시대의 무문토기[민무늬토기]보다 그 경도가 단단하다는 의미에서 붙여진 명칭이다. 풍납리 토성에서 처음 발견되어 ‘풍납리식무문토기(風衲里式無文土器)’라 불렸는데, 김해식토기(金海式土器)의 영향을 받아서 가마가 개량되어 제작된 토기로 여겨...

  • 안인리 송촌 신라고분군(安仁里松村新羅古墳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안인리에 있는 신라시대의 고분군. 안인리 송촌 고분군은 강릉시에서 안인리로 향하는 7번국도를 따라가다 군선강 다리 건너 바로 우측의 구릉 하단부에 위치한다. 이 고분군은 강릉시에서 승마장 건설 시에 처음 발견되었으며, 공사 당시 고분군은 공사구역에서 제외시켜 보존하였다. 주변으로는 고분의 축조 시 사용되었을 것으로 추정되는 냇돌들이 확인되고 있으며, 일부는...

  • 안인리 철기시대 유적(安仁里鐵器時代遺蹟)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안인리에 있는 철기시대 주거유적. 안인리 유적은 행정구역상으로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안인리 산 16-2번지 일대에 위치한다. 유적은 강릉 시내에서 7번국도를 따라 동남쪽으로 약 16㎞정도 가다보면 좌측으로 영동화력발전소가 위치하고 이 화력발전소 북쪽에 안인리 유적이 위치하고 있다. 이 유적은 동해 바다와는 약 300m쯤 떨어져 있고 하시동 고분군에서는 남쪽으...

  • 안인진 북한잠수함침투사건잠수함 침투사건(潛水艦浸透事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1996년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안인진리 지역으로 잠수함을 이용해 침투한 북한군 무장공비 토벌사건. 북한의 무장공비를 승선시킨 잠수함이 1996년 9월 15일 19시에 강릉 앞바다에 도착하여 공작원을 상륙시켰다. 그 후 1996년 9월 16일 20시 30분, 전날 침투시킨 공작원을 복귀시키기 위하여 안인진리 해안에 정선을 시도하였으나 실패하고 1996년 9월 17일 2차 정선에 성...

  • 안인진리(安仁津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해안에 있는 법정리. 안인진리는 마을 이름에서 볼 수 있듯이 안인에 있는 진(津)으로 이루어진 마을이다. 여기서 진이란 바다와 접한 항구를 지칭한다. 그러므로 안인진은 바닷가에 입지한 마을임을 알 수 있다. 안인진리는 군선강 하구에 있는 마을이다. 마을 앞엔 봉화를 올리던 해령산이 있다. 해령산 중턱에 해령사와 해랑당이 있고 동쪽 밑 바닷가에 강릉의 삼문 가...

  • 안인진리 해랑제(安仁津里海娘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안인진리 해랑당(海娘堂)의 주신(主神)인 해랑에게 마을의 풍어를 비는 당제(堂祭). 강원도 영동지방 해안에는 해신(海神)을 모신 해랑신격의 관련신화가 전하는데 이들 신격을 해랑(海娘)이라 부른다. 강릉시 강동면 안인진리 해령산 정상에도 해랑당이 있다. 해랑당에는 관기(官妓)와 연계된 신화가 있다. 즉, 강릉부사의 관기가 바다에 빠져 죽자 마을사람들이 단을 쌓...

  • 안인진리-구비전승(安仁津里-口碑傳承)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

  • 안인진리-구비전승-속설(安仁津里-口碑傳承-俗說)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사람들은 앞일을 예견하지 못하는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일상생활에서 앞날을 예측하는 여러 가지 방안들을 강구하고 있다. 오랜 세월을 통해 얻어진 경험을 토대로 일기를 예측하는 방법도 그렇게 터득한 지혜의 하나다. 농촌의 일기 예측은 생산과 직결되고, 어촌의 일기 예측은 생산은 물론 생존과도 직결된다. 일기를 미리 알 수 있어야 어획고도 향상시킬 수 있고 나아가 생명의 위협도 줄일 수...

  • 안인진리-구비전승-전설과 민담(安仁津里-口碑傳承-傳說-民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안인진리 서낭당에는 오래된 전설이 깃들어 있다. 옛날 이 마을에 살던 처녀가 바닷가에서 미역을 따고 있었다고 한다. 그때 마침 한 수려한 청년이 배를 저어 그 앞을 지나갔고 처녀는 청년에게 한눈에 반했다. 상사병에 걸린 처녀는 시름시름 앓다가 끝내 숨을 거두었는데, 이상하게도 처녀가 죽은 다음부터 바다에서 고기가 잡히지 않았다. 그러던 어느 날, 마을 어부의 꿈에 죽은 처녀가 나...

  • 안인진리-생활과 민속(安仁津里-生活-民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

  • 안인진리-생활과 민속-민간신앙(安仁津里-生活-民俗-民間信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동제에는 서낭제가 있는데, 안인진 1리 서낭제는 1리 주민 전체가 모신다. 이곳의 서낭당은 7번국도 남쪽 옆에 있다. 예전에는 7번국도 북쪽 논가 팡개나무 옆에 있다가 현재의 위치로 옮겼다. 제사는 섣달 그믐날에 입제하여 정월 초하루 새벽에 지냈다. 제삿날 일주일 전에 하차지가 당에 가서 금줄을 친다. 헌관과 차지는 출입을 삼가기 때문에 하차지가 서낭당 청소를 하고 제물을 준비한다...

  • 안인진리-생활과 민속-생산조직과 어업(安仁津里-生活-民俗-生産組職-漁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어촌생활의 안녕을 기원하는 것이 민속신앙이라면, 현실적이고 실질적인 편의를 위한 조직이 어촌계라고 할 수 있다. 어촌계는 안인진 2리에서 배를 가지고 고기잡이하는 사람들이 40-50년 전에 결성하였는데 지금은 40여 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회비는 없고 어촌계 안에 있는 자망협회에 회비가 있다. 어촌계에 소속된 배는 3톤 이상 되는 배가 40여척인데 마을 포구에 정박해 있다. 포구에...

  • 안인진리-생활과 민속-세시풍속(安仁津里-生活-民俗-歲時風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옛날 안인진 1리 사람들은 정월 대보름날 밤에 이웃 마을인 안인리 사람들과 다리밟기(달밟기) 싸움을 했다. 주민들은 저녁을 먹고 마을에 모여 풍물을 앞세우고 횃불을 들고 마을 경계에 있는 군선강에 군선교로 간다. 이때쯤이면 안인리 사람들도 다리에 도착한다. 양쪽 마을 사람들은 풍물에 맞춰 횃불을 치켜들고 서로 다리를 밟으며 밀치면서 소리를 지른다. “여기는 내 다리다.” “여기는...

  • 안인진리-지리적 환경과 역사(安仁津里-地理的環境-歷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

  • 안인진리-지리적 환경과 역사-개관(安仁津里-地理的環境-歷史-槪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안인진리는 강릉시 강동면에 있으면서 산과 바다가 만나 절경을 이루는 아름다운 어촌 마을이며, 바다를 삶의 터전으로 삼고 있는 독특한 어촌문화가 형성되어 있는 마을이다. 안인진리에 우뚝 솟은 괘방산의 등산로는 우리나라에서 바다를 끼고 등산할 수 있는 유일한 등산로로 알려져 있다. 산과 바다가 어우러져 절경을 이루는 이 마을에는 굽이굽이 서려 있는 이야기도 많다. 바다를 삶의 근간으...

  • 안인진리-지리적 환경과 역사-땅이름의 유래(安仁津里-地理的環境-歷史-由來)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안인진이라는 이름은 ‘강릉부 동쪽 나룻가에 있는 고을’을 뜻한다. 안인진 1리 마을 전체를 송촌(松村)이라 부르는데, 예전에 마을이 소나무 숲으로 둘러싸여 있었다고 해서 붙은 이름이다. 이 지역에서 삼거리라고 하면 군선교 부근에 안인리, 모전리로 갈라지는 길을 가리킨다. 삼거리 부근의 안장재는 강릉 승마장이 있는 일대를 이른다. 말허리처럼 생긴 곳에 안장을 올려놓은 형상이다. 안...

  • 안인진리-지리적 환경과 역사-문화유적(安仁津里-地理的環境-歷史-文化遺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안인진리는 조선시대의 기록부터 남아 있는 오래된 마을이라 문화유적도 많다. 안인포에 대한 기록은 『신증동국여지승람』에 남아 있다. ‘부 동남쪽 25리에 있다. 예전에는 만호영(萬戶營)이 있었는데 지금은 없어졌다.’라고 기록되어 있다. 안인포진은 부의 동남으로 20리에 있고 수군만호를 두었는데 성종 21년에 양양대포로 옮겼다고 한다. 안인역은 현 행정구역으로 안인리에 있었는데 『신...

  • 안인진리-지리적 환경과 역사-위치와 교통(安仁津里-地理的環境-歷史-位置-交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안인진리는 동쪽으로는 바다, 서쪽으로는 모전리, 임곡리, 남쪽으로는 정동진리, 북쪽으로는 안인리와 접해 있다. 마을 가운데로는 7번국도, 바닷가 쪽으로는 영동선이 지나가고 국도로는 시내버스가 다니는데 111번, 112번, 113번, 114번이 지나간다. 111번은 옥계면까지 가는 시내버스로 하루에 5차례, 112번은 옥계면 금진리까지 가는 시내버스로 하루에 6차례, 113번은 강...

  • 안인진리-지리적 환경과 역사-자연환경(安仁津里-地理的環境-歷史-自然環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백두대간 줄기가 강동면 해안 쪽으로 내려오면서 화비령, 괘방산을 만들고 이 줄기가 다시 마을로 내려오면서 바닷가에 이르는데 그 끝에 해령산이 우뚝 솟아 있다. 해령산은 화비령 북쪽 줄기의 끝이며, 군선강 하구에 맞닿았다. 이곳은 강동 9경의 하나인 '봉도어선(烽島漁船)'에 해당되는 곳이다. 예전에는 강릉김씨들의 정자가 있었다. 괘방산은 정동진리와 안인진리 사이에 있는 높이 339...

  • 안인진리-지리적 환경과 역사-형성,변천(安仁津里-地理的環境-歷史-形成-變遷)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안인진리는 해령산을 중심으로 서쪽과 남쪽에 형성되어 있으며 동쪽으로는 바다, 서쪽으로는 괘방산에서 내려온 줄기(강동면 임곡리, 강동면 모전리와 경계지역), 북쪽으로는 군선강(강동면 안인리와 경계), 남쪽으로는 정동진리와 접해 있다. 안인리 쪽으로는 군선강과 해안을 끼고 있고 정동진리 쪽으로는 바닷가 절벽으로 이어지는데, 이곳은 바다와 바위가 잘 조화된 천혜의 아름다움을 간직하고...

  • 안인진항(安仁津港)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안인진리에 있는 항구. ‘안인(安仁)’은 조선시대 관청의 일을 하던 강릉시내 칠사당(七事堂)을 중심으로 해서 볼 때 동쪽에 위치하고 있다. 여기서 ‘안(安)’은 편안함을 ‘인(仁)’은 방위상 동쪽을 의미하여 ‘안인(安仁)’은 ‘강릉 동쪽의 편안한 곳’이란 뜻이 된다.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안인진리에 위치하고 있다. 교통은 승용차로 강릉인터체인지에서 (구)동해...

  • 안인해랑신(安仁海娘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안인진리 마을에서 주민들이 믿고 있는 여신.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안인진리 해령산(海靈山) 정상에는 성황당과 해랑당(海娘堂)이 있는데, 해랑신을 모신 신당은 해랑당이다. 강릉부사가 관기를 거느리고 해령산으로 소풍을 갔는데, 그네를 뛰다가 떨어져 바다에 빠져 죽었다(일설에는 해랑이라는 처녀). 관기가 그네를 타다가 억울하게 바다에 빠져 죽었으므로 이를 불쌍히...

  • 안전센터119안전센터(-安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에서 화재 예방·진압 등의 소방 업무를 수행하기 위하여 최 일선에 설치된 소방 행정 기관. 소방 파출소는 소방 행정에 대한 국민들의 수요의 증대와 함께 발전해 왔다. 강릉 지역에서도 지역주민들의 생활수준이 향상되면서 에너지원도 화재발생 위험이 높은 전기, 가스, 석유 등으로 다양해지고, 화재도 다양화·대형화됨에 따라 보다 적극적인 소방 행정의 전개가 절실히 요구되었다...

  • 안종원(安宗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고려 후기의 문신. 본관은 순흥(順興). 자(字)는 사청(嗣淸), 호는 쌍청당(雙淸堂), 시호는 문간(文簡). 아버지는 첨의찬성사(僉議贊成事)를 지낸 안축이다. 1325년(충숙왕 12)에 태어났으며 17세에 과거에 급제하였다. 1382년(우왕 8)에 관직이 정당문학(政堂文學)에 이르렀다. 이후 판문하부사(判門下府事)가 되었으나 2년 뒤인 1394년(태조 3)에 세상을 떠났다. 13...

  • 안축(安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고려 후기의 문신. 본관은 순흥(順興). 자는 당지(當之), 호는 근재(謹齋), 시호는 문정(文貞). 할아버지는 안희서(安希償), 아버지는 안석(安碩)이며, 어머니는 검교 군기감 안성기(安成器)의 딸이다. 고향인 순흥의 죽계(竹溪)[지금의 풍기]에서 세력기반을 가지고 중앙에 진출한 신흥유학자층의 한 사람이다. 문과에 급제하여 전주사록(全州司錄)·사헌규정(司憲糾正)·단양부주부(丹陽府...

  • 안택제(安宅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가신(家神)에게 복을 빌고 재액이 없기를 기원하는 제사. 매년 정초에 성주신(성조)에게 한 해 동안 집안의 평안, 무병장수, 자손의 번창을 기원한다. 안택제는 정초와 추수가 끝난 10월 혹은 동짓달에 하며 해마다 하는 집도 있고 일 년에 두 번, 3년에 한 번씩 하는 집도 있으며, 한옥일 경우에는 대들보 중앙에 상을 차린다. 사업을 하는 집에서는 번창을 기원하는 뜻에서 매년 지내는...

  • 안현안고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안현동에 있는 고개. 안고개[雁峴]는 난곡동에 있는 된봉[천제봉]에서 북쪽으로 뻗어 내린 산 능선이 여러 줄기인데, 그 능선 가운데 ‘기러기가 평평한 모래에 내려앉는 형상’으로 된 평사낙안형(平沙落雁形)이 있어 안고개란 이름이 생겼다. 안고개 가운데로는 안현천이 흐르고, 내 양쪽으로 산줄기가 길게 이어졌다. 안고개는 저동 모새골과 사천면 산대월리 지재마을 사이에 있...

  • 안현동(雁峴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원도 강릉시 경포동에 있는 법정동. 쟁골[제궁동]에서 하천을 따라 내려가면서 왼쪽으로 평사낙안형(平沙落雁形)[높이 날던 기러기가 날개를 편 채 평평한 모래톱으로 내려앉은 모습]으로 생긴 안고개라는 마을이 있다는 데에서 유래되었다. 안현동은 원래 강릉군 하남면 지역으로 1914년 안현리라 하여 정동면에 편입되었다가 1938년 정동면이 경포면으로 개칭되었으며, 1955년 9월 1일...

  • 안현동 고인돌(雁峴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안현동에 있는 고인돌. 경포에서 안현천 뚝을 따라 1.7㎞ 가량 북서쪽으로 가다 보면 양지교가 있는데 이 안현천을 사이에 두고 북서 방향에서 동남 방향으로 길게 뻗은 두 개의 구릉이 있다. 북쪽의 구릉은 해발 35m 미만의 낮은 구릉으로 구릉의 남단에는 양지마을이 형성되어 있다. 남쪽의 구릉은 해발 50m로 북쪽 구릉보다 다소 높으며 구릉의 남단에는 안고개마을이 형...

  • 안현동 서낭당(雁峴洞-堂)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강원도 강릉시 안현동에 있는 마을 수호신인 서낭을 모셔 놓은 당. 강릉시 안현동에는 안고개 마을, 민미 마을, 사근진 마을, 순개 마을에 각 한 곳씩 4개의 서낭당이 있다. 안고개 마을 서낭당은 강릉시 안현동 14통 2반 산117번지, 민미 마을 서낭당은 강릉시 안현동 15통 1반 산26번지, 사근진 마을 서낭당은 강릉시 안현동 15통 4반 산10-2번지, 순개 마을 서낭당은 강...

  • 안현동 선사유적(雁峴洞先史遺蹟)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원도 강릉시 안현동 양지말과 안고개 근처에 있는 선사유적지. 발굴조사가 이루어지지 않아 유적의 뚜렷한 성격은 밝혀지지 않았지만, 낮은 구릉지대 사이의 좁은 곡저면을 따라 곡류하는 안현천을 중심으로 신석기시대 유물산포지·청동기시대 유물산포지·고인돌군 등 여러 성격의 유적이 복합된 상당히 광범한 유적군이다. 안현동 신석기시대 유물산포지는 양지말 뒤편 북서쪽에 자리 잡은 능선을 따라...

  • 안현동 신석기시대 유물 산포지(雁峴洞新石器時代遺物散布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원도 강릉시 안현동 양지말에 있는 신석기시대의 유물산포지. 강릉시 안현동 양지말 뒤편 북서쪽으로 능선을 따라 약 600m 지점에 위치한 해발 32m 높이의 구릉 정상부에 위치하고 있다. 주변 일대는 나지막한 구릉이 연접되어 있고 바다와의 거리는 멀지 않다. 안현동 신석기시대 유적이 자리 잡은 구릉은 강릉시 안현동과 사천면 산대월리의 경계 지점이며 동편으로는 계속해서 낮은 구릉이...

  • 안현동 유적(雁峴洞遺蹟)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원도 강릉시 안현동에 있는 구석기, 신석기, 삼국, 조선 시대 등 여러 시대의 유구가 함께 조성된 복합 유적지. 안현동 유적은 강릉시 안현동 89-13번지 강릉 샌드파인 리조트 신축 공사 부지 내에 위치한다. 2008년 무렵 이곳 일대에 승산에서 샌드파인 리조트를 신축할 계획에 따라, 본격적인 공사에 앞서 예맥 문화재 연구원에서 문화재 지표 조사를 실시하여 유적·유물이 확인됨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