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0301755
한자 江陵普賢寺朗圓大師塔碑
영어음역 Bohyeonsa Nangwon Daesa Ojintapbi
이칭/별칭 보현사 낭원대사 오진탑비
분야 종교/불교,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비
지역 강원도 강릉시 성산면 보현길 396[보광리 산 544번지]지도보기
시대 고려/고려 전기
집필자 김흥삼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성격 탑비
건립시기/연도 940년경
관련인물 개청(開淸)
비두재질 화강암
비좌재질 화강암
너비 98㎝
비신두께 20㎝
높이 188㎝
비신재질 점판암
비문찬자 최언위(崔彦撝)
비문서자 구족달(仇足達)
비문각자 임문윤(任文尹)
소재지 주소 강원도 강릉시 성산면 보현길 396[보광리 산 544번지]
소유자 보현사
문화재 지정번호 보물 제192호
문화재 지정일 1963년 1월 21일연표보기

[정의]

강원도 강릉시 성산면 보광리에 있는 고려 초기 승려 개청(開淸)의 탑비(塔碑).

[개설]

비의 원명은 ‘고려국명주보현산지장선원낭원대사오진탑비’이다.

[건립경위]

개청은 930년 9월 24일에 96세로 세상을 마감하였다. 입적한 지 5일 뒤인 28일에 보현사에서 300보쯤 떨어진 서봉(西峰) 석실(石室)에 장사를 지냈다. 신경(神鏡)·총정(聰靜) 등의 제자와 많은 사람들이 스님의 가르침을 사모하여 여러 번 표(表)를 올려 시호와 탑호를 내려줄 것과 비문을 찬(撰)해 달라고 조정에 아뢰었다. 10년 뒤 태조가 삼한(三韓)을 평정한 뒤에 시호와 탑호를 내리고 탑비를 세우도록 허락하면서 최언위(崔彦撝)에게 비문을 찬하도록 하였다. 글씨는 명서예가인 구족달(仇足達)이 썼다.

[형태]

비석의 귀부는 네모난 받침돌 위에 놓여 있는데, 머리는 용머리 같이 조각하였다. 거북등[龜甲]은 6각형의 벌집모양으로 표현되었다. 등 중앙에 구름무늬로 장식한 높은 비좌(碑座)를 마련하고 비신(碑身)을 세웠다. 비신의 상단(上端)에는 앙련(仰蓮) 받침이 있고, 이수(螭首)는 구름 가운데 쌍룡(雙龍)이 여의주(如意珠)를 다투는 모습인데 실감나게 투각(透刻)하였다. 이수 중앙에 편구형(扁球形) 복발(覆鉢)과 1단의 보륜(寶輪)을 갖추고 그 위에 화염(火焰)에 쌓인 모양의 보주(寶珠)를 얹었다.

[금석문]

비신(碑身)에는 보현사를 중건한 개청의 생애가 기록되어 있다. 이에 의하면 개청은 835년에 지방세력가의 아들로 태어나 화엄사(華嚴寺)에 출가해 교학(敎學)을 익혔다. 26세에 엄천사(嚴川寺)에서 구족계(具足戒)를 받은 후 굴산문(掘山門)의 개조(開祖)인 범일(梵日)의 제자가 되었다. 범일이 입적한 후 굴산사(掘山寺)를 지켰으나 자주 초구(草寇)들의 침입을 받았다. 이때 알찬(閼飡) 민규(閔規)의 도움으로 보현산사(普賢山寺)로 옮겼다. 지명주군주사(知溟州軍州事)인 왕순식(王順式)의 협조도 받았고, 경애왕(景哀王)이 국사의 예(禮)를 표하였다. 930년 보현사에서 입적하였다.

[의의와 평가]

이 비는 시대와 크기 및 수법에 있어 영동지방에서는 가장 뛰어나다.

[참고문헌]
[수정이력]
콘텐츠 수정이력
수정일 제목 내용
2014.08.25 항목명 변경 보현사 낭원대사 오진탑비 -> 강릉 보현사 낭원대사 탑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