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디지털강릉문화대전 > 강릉향토문화백과 > 삶의 내용1(종교) > 신종교 > 사건, 단체

  • 원불교 강릉교당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원도 강릉에서 1971년부터 활동한 원불교의 교당. 원불교가 강릉에서 처음 시작된 것은 원기 56년이었다. 당시 홍제동에서 신도들 몇몇이 모여 춘천교당의 교무를 모셔와 1달에 1번 법회를 열었다. 당시 인근 종교단체와의 마찰로 인하여 한동안 초청법회가 중단되는 아픔도 겪었다. 그러나 신도들의 정성으로 3년 후 원기 59년에 다시 시작하면서 속초교당의 교무가 강릉으로 출장법회를...

  • 증산도 강릉 옥천 도장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원도 강릉시 옥천동에 있는 증산도의 도장. 증산교(甑山敎)는 1901년 강일순(姜一淳)이 전주 모악산 밑에서 창도한 자생 한국 신종교이다. 강일순의 호가 증산이었으므로 흔히 증산교라고 부른다. 강증산의 사후에 형성되기 시작한 증산계의 종단들은 일제시대와 산업화 시기를 거치면서 다양하게 분파되었다. 현재 증산교는 자생 신종교 가운데 가장 분파가 많은 종교로서, 이 분파들을 통칭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