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0300166
한자 江陵放海亭
영어음역 Gangneung Banghaejeong
영어의미역 Banghaejeong Pavilion in Gangneung
이칭/별칭 방해정
분야 생활·민속/생활,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건물
지역 강원도 강릉시 경포로 449[저동 8번지]지도보기
시대 조선/조선 후기
집필자 김흥술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성격 누정
양식 단층팔작지붕 건물
건립시기/일시 1859년(조선 철종 10)연표보기
관련인물 이봉구(李鳳九)|이근우(李根宇)
정면칸수 4칸
측면칸수 3칸
높이 약 6 m
층수 단층
면적 약 1,808㎡
소재지 주소 강원도 강릉시 경포로 449[저동 8번지]
소유자 박연수
문화재 지정번호 강원도 유형문화재 제50호
문화재 지정일 1976년 6월 17일연표보기

[정의]

강릉시 경포호의 북쪽 호숫가에 있는 조선 후기의 누각.

[개설]

방해정강원도 강릉시 경포로 449[저동 8번지]의 경포호수 북쪽에 남향으로 건립되었다.

[건립경위]

1859년(철종 10)에 통천군수였던 산석거사(山石居士) 이봉구(李鳳九)가 객사(客舍)의 재료들 중 일부를 사용하여 선교장의 부속 건물로 건립하고 만년(晩年)을 보낸 곳이라 한다.

[변천]

이봉구의 증손 이근우(李根宇)가 1940년에 중수하였다. 이근우는 방해정 주변 수천 평을 금잔디로 가꾸어 ‘이가원(李家園)’이라 이름 붙였다. 바로 앞 홍장암(紅粧岩)에 ‘이가원주이근우(李家園主李根宇)’라 새기고 손님의 접대 장소로 사용하면서 유유자적한 생활을 하였다. 지금도 ‘이가원주이근우’라고 새겨진 홍장암 바위가 남아 있다.

[형태]

‘ㄱ’자형 팔작 홑처마 지붕으로 크고 작은 2개의 온돌방과 마루방이 있고 부엌을 달아 살림집으로 사용하게 되어 있다. 내부는 부엌에 접한 벽면만 흙으로 벽을 쳤을 뿐 그 외는 모두 장지문을 설치하여 한 방처럼 사용토록 하였다. 앞쪽은 모두 분합문(分閤門)의 띠살문을 달아 그것을 열면 경포호의 정경을 한눈에 감상할 수 있게 하였다. 앞마당에는 돌 축대를 쌓아 화단을 설치하고 건물 주변은 석축으로 높게 하여 기둥을 세우고 마당에서 돌계단을 딛고 집안으로 출입하게 하였다.

[현황]

1976년 6월 17일에 강원도 유형문화재 제50호로 지정되었다.

[수정이력]
콘텐츠 수정이력
수정일 제목 내용
2015.05.13 내용 수정 방해정 터에 인월사가 있었다는 문장 삭제(2015.5.13)
이용자 의견
김흥술 위 내용의 [개설]부분에 "방해정(放海亭) 터에는 원래 삼국시대의 사찰인 인월사(印月寺)가 있었다고 한다"를
삭제 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위 내용은 일제강점기 [생활상태보고]에 나오는 내용으로 방해정 뒷산 인월사터에서 방해정까지의 거리가 멀지 않으니 내용이 틀렸다고는 할 수 없으나 보는 사람들로 하여금 혼돈을 가져올 수 있다하니 삭제하여도 괜찮을것 같습니다
  • 답변
  • 디지털강릉문화대전을 이용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지적하신 사항은 수정 완료했습니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2015.03.20